에너지경제
-강력한 드라이브로 일자리 창출·에너지 전환 이뤄야

새만금 수상태양광

새만금 수상태양광 [사진제공=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이현정 기자] 한국태양광산업협회가 정부의 새만금 신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조성과 관련, 산업 전반에 활력을 불어 넣어줄 것이라며 환영 의사를 표명했다. 정부는 지난 30일 2022년까지 새만금에 태양광 2.8기가와트(GW)·풍력·연료전지 0.2GW 발전 시설을 조성해 새만금 일대를 세계 최고의 재생에너지 클러스터로 만들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참석해 의지를 다졌다.

태양광협회는 "오랜 시간 새만금을 둘러싼 투자 유치 실패와 지역 고용 불안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정부의 정책 결정은 태양광 산업 육성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전북 지역 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반겼다. 이어 "일부 부정적 예상과 달리 정부는 새만금 지역을 환황해권 경제거점으로 조성하겠다는 당초 계획에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다"며 "정부의 재생에너지 비전 발표는 ‘재생에너지 3020’ 정책 실현과 에너지 전환을 위한 정부 차원의 의지 표명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