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손님불편제거 아이디어 페스티벌 시상식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왼쪽에서 세번째)이 ‘아이디어 페스티벌’을 통해 접수된 손님불편 아이디어 중 우수제안자로 선정된 고객들에게 감사장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이유민 기자] KEB하나은행은 지난 2일 오후 을지로 신축 본점에서 소비자 중심의 경영문화 확립을 위한 ‘손님불편제거 아이디어 우수제안자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고객의 입장에서 바라 본 불편사항 및 불합리한 관행을 사전에 제거함으로써 소비자 중심의 경영문화를 확립코자 지난 8월 출범한 하나금융그룹의 ‘손님불편제거위원회’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고객과 직원을 대상으로 지난 9월 14일까지 진행된 아이디어 페스티벌을 통해 총 1400여 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서 손님불편제거위원회를 통해 489건의 개선과제를 도출했다. 이 중 127건은 이미 시행 완료했고, 278건은 개선 진행 중에 있다.

KEB하나은행은 손님불편제거위원회를 통해 고객과 직원이 낸 아이디어를 심사해 선정한 결과를 경영 전반에 반영했다. 가장 빈도수가 많았던 제안 내용을 추려 △인터넷뱅킹 간소화 △비대면 처리 확대 △알림 서비스 강화 △여신 취급절차 축소 등을 중점 개선 과제로 선정, 우선적으로 개선해 고객불편을 제거했다.

이 날 개최된 손님불편제거 아이디어 우수제안자 시상식에서는 우수 아이디어를 제안한 고객 11명과 직원 7명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시상식에 참석한 수상자들은 "은행장이 직접 손님불편제거위원회를 주재해서 고객들의 의견을 일일이 챙긴다는 점에서 강한 의지와 진정성을 느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고객과 직원들의 소중한 의견 하나하나가 KEB하나은행을 발전시키는 커다란 원동력이 된다"며 "앞으로도 작은 부분이라도 불편을 느끼는 부분을 제안해주시면 경영 전반에 적극 반영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