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김장 절임배추

(사진=대상)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직접 김장을 하는 것이 익숙했던 50대 이상 주부들도 김장을 포기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상은 지난달 10일부터 19일까지 종가집 블로그를 통해 총 2885명의 주부들을 대상으로 ‘올해 김장 계획’에 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50대 이상 주부들 중 김장 포기를 선언한 응답자는 47%로 집계됐다고 7일 밝혔다. 이는 2016년(33%) 대비 14% 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50대 이상 ‘김장 포기족’은 최근 3년간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대상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중 ‘김장 계획이 없다’고 응답한 비율은 56%로 나타났다. 지난 2016년(47%) 대비 9% 포인트 증가했다. 김장 계획이 없는 주부들 중 김장 대신 포장김치를 구입하겠다는 답변도 54%였다. 2016년(38%) 대비 16%포인트 상승하며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전 연령대에서 본인의 시간과 노력에 대한 가치를 높게 여겨, 김장을 하는 것보다 사먹는 게 합리적이라는 인식이 형성되었음을 보여주는 결과라는 게 대상 측의 해석이다.

50대 이상 주부들은 ‘김장을 하지 않는 이유’로 고된 노동(50%), 시간 일손 등 부족(24%), 적은 식구수로 김장 불필요(16%) 등을 꼽았다. 또 ‘포장김치를 이용하겠다’는 응답자가 61%로, 50대 이상의 연령층에서도 포장김치 이용에 대한 보편화 추세가 나타났다. 육체적 노동이 컸던 김장에서 벗어나 편리함을 추구하려는 인식 변화가 엿보인다.

김장을 계획하고 있는 주부들에게 예상하는 김장 배추 양을 물었을 때 20포기 이하를 담근다고 답한 비율이 절반에 가까운 47%에 달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