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광주에서 개최되는 SWEET 전시회에 참가해 국내 시장 공략
-PowerXT, PowerVision과 같은 차별화한 제품들 선보여
-공기청정 제품 ‘퓨어루미’, ‘에어넛지’ 체험존도 운영


clip20190315094252

신성이엔지 부스

[에너지경제신문 이현정 기자] 신성이엔지가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개최되는 전라도 지역 대표 에너지 전시회인 SWEET(Solar, Wind & Earth Energy Trade Fair)에 참가했다. 전라도는 지난해 태양광 신규 설치 비중의 33%를 차지할 만큼 태양광 발전 사업이 활성화된 지역이다.

신성이엔지는 국내외 시장을 선도하는 세계 최대 출력 태양광 모듈인 PowerXT와 BIPV 전용 태양광 모듈인 PowerVision을 선보였다. PowerXT는 검정색으로 통일된 디자인에 기술을 더한 제품으로 태양전지 72장이 들어가는 사이즈에서 최대 430와트(W)의 출력을 자랑한다. 기존 태양광 모듈 보다 최대 20% 출력이 높은 제품으로 옥상, 영농형 태양광 등과 같이 한정적인 공간에서 보다 많은 전력을 생산할 수 있다.

PowerVison은 국내에 처음 선보이는 건물 일체형 태양광 발전 시스템(BIPV) 모듈이다. 태양전지를 얇게 절단해 유리 사이에 배치하는 방식으로 태양전지 60장이 들어가는 사이즈에서 150W의 출력을 낼 수 있다. 또한 유리문, 유리창 등을 대체할 수 있고, 파사드 등과 같이 건물 외벽에 설치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이와 함께 최근 미세먼지가 재난 수준으로 발생하며 공기청정기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산업용 공기청정기 세계 1위 신성이엔지에서도 가정용 공기청정기 퓨어루미와 하이브리드 공기청정기 에어넛지를 같이 선보이며 관람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신성이엔지 관계자는 "국내외 태양광 시장은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으며 신성이엔지는 앞선 기술력과 차별화된 제품 경쟁력으로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 앞으로도 고효율, 고출력 제품 개발에 매진할 것이며 태양광 발전소 시공을 통해 보급에 앞장설 계획이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