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삼성전자

사진 제공=삼성전자


[에너지경제신문=이종무 기자] 삼성전자가 지난 19∼21일(현지시간)까지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북미 주요 거래선을 초청해 올해 주요 신제품을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양자점발광다이오드(QLED) 8K’를 포함한 QLED TV 신제품 전 제품군과 ‘더 프레임’, ‘사운드바’, ‘스페이스 모니터’ 등을 전시했다.

시장조사업체 NPD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북미 TV 시장에서 금액 기준 36%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13년 연속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