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2019052401001039800041881

[에너지경제신문 송진우 기자] 한국지엠은 24일 자사 창원공장이 최근 GM의 품질 평가 시스템인 제조공정품질(이하 BIQ; Built In Quality) 평가에서 BIQ 레벨 4를 인증받아 글로벌 최고수준의 제조 품질 경쟁력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BIQ는 GM의 전세계 사업장을 대상으로 생산공장의 제조 공정 품질 전반을 평가하는 지표로, 레벨 1부터 5까지 각 단계에 맞는 항목을 평가해 레벨 달성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이번에 창원공장이 인증에 성공한 BIQ 레벨 4는 ‘결함이 공정을 떠나지 않는 단계’로, 그만큼 뛰어난 제조품질 관리 시스템을 갖춘 것을 의미한다.

한국지엠은 이날 한국지엠 창원공장에서 GM 글로벌 생산부문 제럴드 존슨(Gerald Johnson) 총괄 부사장, 창원공장 김선홍 본부장 및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BIQ 레벨 4 인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김선홍 본부장은 "창원공장이 성공적으로 BIQ 레벨 4를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직원들의 열정과 헌신적인 노력 덕분이다"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최고의 품질을 갖춘 제품을 국내외 고객에게 제공, 창원공장의 지속가능한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