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이미지자료_01] (1)

(사진=교보라이프플래닛)


[에너지경제신문=허재영 기자]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은 19일 ‘(무)e건강치아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무)e건강치아보험은 자주 발생하는 충치·치주 질환으로 인한 충전치료(때우기) 시 사용되는 재료의 종류와 관계없이 모두 동일한 보장이 가능하다. 또한 별도의 특약 없이 주계약만으로 임플란트부터 틀니, 브릿지까지 한번에 보장 받을 수 있다.

인레이 및 온레이는 치료 치아 1개당 15만원, 그 외 충전치료는 1개당 4만원을 보장한다. 치아 전체에 씌우는 크라운 치료는 1개당 20만원, 목돈이 필요한 임플란트, 틀니 등 보철치료는 1개당 최대 100만원까지 보장해 치과 치료비 걱정을 줄였다. 또한 크라운 치료 시 함께 진행되는 신경치료(치수치료)도 보장한다. 보통 충치가 깊을 때 진행하게 되는 크라운 치료는 신경치료가 병행되기 때문에 신경치료 비용이 포함된 치아보험 상품을 가입하는 것이 고객에게 유리하다.

이 상품은 치과 치료 비용에 대한 부담 증가와 치아보험 가입 니즈가 점차 높아지고 있는 점에서 착안해 필수 보장을 중심으로 출시됐다. 또한 2017년 건강보험 주요 통계에 따르면 전체 병·의원 진료과 중 치과 병원 진료비 증가율이 29.3%로 1위를 기록했고, 다른 진료과 대비 치과 진료의 경우 본인 부담률(81.1%)이 2배나 되는 등 치료비 비중이 높기 때문에 경제적으로 대비책이 필요한 실정이다.

임성기 교보라이프플래닛 마케팅담당은 "이번에 출시된 (무)e건강치아보험은 빈번하게 발생하는 충전치료와 목돈이 필요한 보철치료를 중점적으로 보장 받을 수 있고, 최대 20년 만기 비갱신형 상품으로 가성비가 높다"며 "기존 치아보험으로는 부족했던 부분까지 보완받을 수 있도록 든든하게 보장내용을 준비해 많은 고객의 고민을 해소시켜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