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블랙폰2 국내 출시…감청 걱정 NO

블랙폰.


[에너지경제신문 이수일 기자] 불법 감청이나 해킹에 대한 보안 기능을 강화한 특수 스마트폰 ‘블랙폰’이 국내에 출시된다. 

산업 보안 컨설팅 회사인 센티넬코리아는 18일 "미국 사일런트서클과 블랙폰2 수입을 위한 협의를 진행 중"이라며 "6월 중 국내 시장에 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일런트서클이 개발한 블랙폰2는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스마트폰으로 알려졌다.  

센티넬코리아 관계자는 "국가 기관이나 산업 현장에서 지나치게 많은 정보가 새고 있다"며 "정보 자산을 보호하고자 하는 취지에서 블랙폰2 수입을 추진했다"고 말했다.  블랙폰2는 음성 통화, 문자 메시지, 데이터 전송 등 모든 무선 통신을 암호화해 감청이나 해킹을 원천 차단해 준다.

안드로이드를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구글 애플리케이션도 잘 작동한다. 5.5인치 고화질 대화면, 3060mAh 대용량 일체형 배터리, 1300만화소 후면 카메라와 500만화소 전면 카메라, 32GB 저장 용량, 3GB 램 등을 장착했다.

색상은 블랙 한 가지다. 해외에서 작년 3월 출시돼 700달러(약 82만원) 안팎에 판매됐다. 국내 가격은 최적화 비용, 관세 등을 고려하면 100만원을 다소 넘을 것으로 보인다. 국내 시장에 블랙폰이 유통된 적은 아직 없다.

제품을 수입하는 센티넬코리아는 고위 공무원, 대기업 임원, 연예인 등 신원이 확실한 고객에게만 블랙폰2를 판매할 계획이다. 테러 등 범죄에 악용될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