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제철

[에너지경제신문 최홍 기자] 동부제철은 "당진공장의 전기로를 이란의 업체에 매각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19일 공시했다.

앞서 한 매체는 "지난 18일 동부제철 전직 임직원들이 단일설비로 세계 최대 규모인 충남 당진 전기로의 졸속 해외매각을 보류해야 한다는 내용의 채권단을 정부와 채권단에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회사 측은 구체적인 내용이 확정되면 다시 공시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