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구하는 장동건<YONHAP NO-4024>

배우 장동건이 6일(현지시간) 뉴욕 시티필드 야구장에서 열린 뉴욕 메츠 대 LA다저스 경기에서 뉴욕메츠 유니폼을 입고 시구하고 있다. (사진=연합)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배우 장동건(45)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마운드에 올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장동건은 7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주 뉴욕의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 다저스-뉴욕 메츠 경기에서 시구자로 나섰다.

이번 시구는 한국을 홍보하는 영어방송 아리랑TV가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마련한 ‘아리랑TV 데이’ 행사의 하나로 이뤄졌다.

메츠의 유니폼 상의와 모자를 착용하고 마운드에 선 장동건은 안정된 자세로 포수미트에 정확하게 공을 던졌다.

연예인야구단에서 투수로 활동 중인 장동건은 2009년 10월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SK 와이번스의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도 시구자로 등장해 시속 93㎞의 볼을 스트라이크존에 정확히 꽂은 바 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는 다저스 왼손 투수 류현진이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1안타만 내주고 삼진 8개를 빼앗으며 무실점으로 막아 8-0 승리를 이끌었다.

류현진은 시즌 4승(6패)째를 거뒀다.

이시각 주요뉴스


·  임지현, 북한 선전매체 재출현…"납치설은 거짓말"…

·  농식품부, '살충제 달걀' 관련 420개 농장 성분 보완 조사

·  이낙연 총리 "정부 속이는 농가는 형사고발 포함 엄정조치"

·  스페인 연쇄테러 조직적 공격…"폭탄 불발되자 차량 돌진"

·  국민 1인당 연평균 ‘살충제 계란’ 12.5개 먹어…계란 유통…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