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일 30도를 넘는 폭염이 이어지면서 실내에서는 하루종일 에어컨이 돌아가고 있습니다. 덕분에 뙤약볕 밑에서 코를 훌쩍이거나 카디건을 걸친 사람들이 많이 보이는데요. 감기와 비슷한 증상을 보이지만 이는 여름감기가 아닌 냉방병 증상일 수 있습니다.

냉방병은 냉방이 원인이 되어 발생하는 가벼운 감기, 두통, 권태감, 소화불량과 같은 증상을 지칭하는 일반적인 용어입니다. 냉방병은 주로 에어컨과 같은 냉방기기를 지나치게 사용해 실내외 온도가 5도 이상 차이 날 때 발생하죠.

아무리 더워도 장시간 냉방기기에 의존하기보다는 건강한 음식과 휴식을 통해 극복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여름철 불청객 '냉방병', 올해는 냉방병 없는 여름 나시길 바랍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상지 기자]

이시각 주요뉴스


·  임지현, 북한 선전매체 재출현…"납치설은 거짓말"…

·  농식품부, '살충제 달걀' 관련 420개 농장 성분 보완 조사

·  이낙연 총리 "정부 속이는 농가는 형사고발 포함 엄정조치"

·  스페인 연쇄테러 조직적 공격…"폭탄 불발되자 차량 돌진"

·  국민 1인당 연평균 ‘살충제 계란’ 12.5개 먹어…계란 유통…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