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p20170811085626
[에너지경제신문 이민지기자] 지열발전설비 전문기업 이더블유케이는 지난 9일과 10일 이틀간 진행된 일반공모 청약에서 경쟁률 1160.15대 1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청약 증거금은 약 1조2878억원이다.

이더블유케이는 앞서 진행된 국내외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에서 희망 공모가 상단인 5000원으로 공모가를 확정한 바 있다.

상장을 주관한 신영증권 관계자는 "이더블유케이는 다변화된 제품 포트폴리오와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 구축 등을 통한 긍정적 요소가 높이 평가돼 상장 진행 초기부터 시장의 기대를 모았다"며 "신재생에너지 확대라는 세계적인 에너지 패러다임 변화에 맞춰 현재보다 미래가 더 기대되는 기업이다"고 설명했다.

공모를 통해 조달된 자금은 생산능력 증대를 통한 연구개발(R&D) 및 차입금 상환, 우수인재 확보 등에 쓰일 예정이다.

이더블유케이 부태성 대표는 "투자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 덕분에 이더블유케이의 기업공개가 순조롭게 마무리 된 것 같다"며 "상장 후에도 지속적으로 기업 성장에 힘쓰는 것은 물론, 주주들과의 꾸준한 이익 공유와 투명 경영을 통해 상장 기업의 의무를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더블유케이는 오는 22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될 예정이다.

이시각 주요뉴스


·  다가오는 태풍 ‘란’…영남·제주, 초속 20m 강풍에 항공운…

·  홍준표, 서청원에 "노추로 비난받지 말고 당 떠나라”

·  文대통령 신고리 입장 발표에 산업부 "후속조치 차질없이 추진…

·  문재인 대통령 "신고리 5·6호기 건설 조속히 재개...탈원전 정…

·  '재판 보이콧' 박근혜 전 대통령 국선변호인 이번주 선정될 듯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