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선보인 ‘상중심 타입’ 무선청소기 코드제로 A9의 광고 영상이 출시 7주 만에 조회수 1천만을 돌파했다. 사진은 코드제로 A9 광고 영상의 스틸 컷. (사진=LG전자)


[에너지경제신문 송진우 기자] LG전자가 선보인 상중심(上中心) 무선청소기 LG 코드제로 A9의 광고 영상이 1000만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LG전자는 지난 6월 깔끔하기로 유명한 방송인 서장훈씨를 모델로 기용해 LG 코드제로 A9 광고 영상을 제작, 유튜브·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공개했고 7주 만에 조회수 1000만을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1분 18초 분량의 광고 영상은 코드제로 A9의 청소 성능, 위생성, 사용 편의성 등을 쉽고 직관적으로 표현했다.

이 영상은 △세계 최고 수준의 140와트(W) 흡입력 △사용자의 키에 맞춰 청소기의 길이를 90cm부터 112cm까지 4단계로 조절할 수 있는 편리함 △마루, 침구, 카펫 등 청소 대상에 최적화된 전용 흡입구 △벽을 뚫지 않고도 간편하게 설치할 수 있는 전용 충전대 등 코드제로 A9의 다양한 장점들도 함께 조명했다.

코드제로 A9은 광고 영상을 통해 널리 알려지면서 출시한 지 3주 만에 1만대가 팔렸다. 2015년에 선보였던 무선청소기 ‘코드제로 핸디스틱’이 1만대 판매에 3개월이 걸렸던 것에 비하면 3배 이상 빠른 속도다.

LG 코드제로 A9은 비행기의 제트엔진보다도 16배 더 빠르게 회전하는 ‘스마트 인버터 모터 P9’을 탑재했다. 또 LG전자가 독자 개발한 ‘2중 터보 싸이클론(Axial Turbo Cyclone™)’ 기술은 2단계의 강력한 회오리바람으로 빨아들인 공기 속의 미세한 먼지까지 분리해 흡입력을 오랫동안 유지시킨다.

이 제품은 LG화학의 고성능 착탈식 배터리 2개를 사용해 최대 80분까지 연속해서 청소할 수 있다. 또 헤파(HEPA) 필터를 포함한 ‘5단계 미세먼지 차단 시스템’이 초미세먼지가 제품 밖으로 배출되지 않도록 99.9% 차단한다.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물질도 제거해 영국알러지협회(BAF)로부터 공식 인증도 획득했다.

특히 LG전자는 고객들이 주로 사용하는 바닥 청소 시 청소기에서 나오는 바람이 사용자의 반대편을 향하도록 제품을 디자인해 사용자를 배려했다.

LG전자는 코드제로 A9을 한국과 대만에 출시한 데 이어 올 하반기부터 호주, 미국 등에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사장은 "소비자들에게 보다 가깝게 다가갈 수 있는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코드제로 A9의 장점인 흡입력, 위생, 사용 편리성 등을 널리 알릴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  현대차 임단협 교섭 ‘점입가경’…노조 파업 강도 높인다

·  文대통령, ‘셀카봉’ 들고 인사…"100일 축하 고맙습니다"

·  오리온 前 사장, 담철곤 회장에 200억 소송 ‘기각’

·  이재용 1심 선고 재판 방청권, 22일 공개추첨

·  세월호 2차 수중수색 이틀만에 사람뼈 추정 유골 발견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