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1] 한국후지제록스 AIA생명 통합문서센터(TDC) 오픈

한국후지제록스가 서울 중구 순화동에 위치한 AIA타워 5층에 ‘통합문서관리센터’를 구축했다. 왼쪽부터 한국후지제록스 전략사업본부 장은구 부사장, 양희강 대표이사 사장, AIA생명 차태진 대표, 임창원 부사장. (사진=한국후지제록스)


[에너지경제신문 송진우 기자] 한국후지제록스는 서울 중구 순화동에 위치한 AIA타워 5층에 ‘통합문서관리센터’를 구축했다고 10일 밝혔다.

‘통합문서관리센터(TDC)’는 AIA생명의 문서 업무를 효율적으로 관할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한국후지제록스의 문서 관리 컨설팅 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단가 위주의 일회성 비용 절감이 아닌 문서 커뮤니케이션 전반의 프로세스 개선을 통한 지속적인 업무 생산성과 효율성 향상을 지원한다.

기존에 부서별로 임의로 제작, 관리하던 팜플렛이나 약관 등의 인쇄물을 통합문서관리센터가 통합 관리함으로써 불필요한 외부 제작을 방지하고 최적의 문서 업무 프로세스 환경을 지원한다. 총 4명의 전문가가 상주하면서 인쇄물 관련 상담 및 제작, 문서·집기 저장, 행낭 우편, 메일룸 운영 등의 서비스를 통해 전사적 차원의 문서 커뮤니케이션 효율성과 생산성을 향상했다.

인쇄물 제작은 간편하게 웹으로 요청할 수 있다. 신청 즉시 인쇄 전문가와 편집 디자이너가 적합한 제작 방안을 제안, 과거 외부 업체와 개별적으로 진행되던 비효율적인 업무 방식에서 내부 전문가가 즉각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워크플로우를 개선했다. 이와 더불어 전문 제작 인력도 투입해 필요에 따라 각종 인쇄물의 자체 제작이 가능해져 제작 비용도 절감할 계획이다.

디자인 가이드나 내부 심의 등 인쇄물 제작 과정에 필요한 복잡한 업무는 헬프데스크를 신설해 일원화했다. 디자인 교정과 승인 및 제작 과정의 비효율적인 프로세스를 개선한 것이다. 또한 ‘인쇄물 통합관리 시스템’이라는 표준 내부 주문방식을 도입해 발주 누락 및 중복 발주 등의 업무 혼선을 최소화했다.

체계적인 데이터 베이스도 구축해 인쇄 제작물에 대한 영업 채널별 수요 취합, 판매 실적, 개정 이력 등의 데이터를 통해 실수요에 근거한 인쇄물 발주 관리를 용이하게 했다. 또한 입·출고 이력 관리 등 검증된 데이터에 기반한 다각적 운영 보고를 통해 지속적으로 업무 개선 방안을 제안함으로써 최적의 문서 커뮤니케이션 환경을 제공한다.

차태진 AIA생명 대표는 "통합문서관리센터 구축은 단순한 일회성 비용 절감을 넘어 문서관리 전반의 프로세스 개선을 통한 업무 생산성 및 효율성 향상을 목표로 한다"며 "AIA생명은 앞으로도 임직원들과 설계사들이 본연의 업무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후지제록스 양희강 대표이사 사장은 "한국후지제록스는 고객의 업무 생산성 향상을 통해 비즈니스 성공을 지원하는 파트너다"라며 "통합문서관리센터 구축을 통해 AIA생명의 업무 효율 개선, 비용 절감 등 과제를 해결하는 동시에 핵심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  다가오는 태풍 ‘란’…영남·제주, 초속 20m 강풍에 항공운…

·  홍준표, 서청원에 "노추로 비난받지 말고 당 떠나라”

·  文대통령 신고리 입장 발표에 산업부 "후속조치 차질없이 추진…

·  문재인 대통령 "신고리 5·6호기 건설 조속히 재개...탈원전 정…

·  '재판 보이콧' 박근혜 전 대통령 국선변호인 이번주 선정될 듯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