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11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우리은행, 롯데지알에스·가맹점협의회·동반성장위원회와 가맹점 동반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장안호(왼쪽 세번째) 기업그룹장이 노일식(왼쪽 첫번째) 롯데지알에스 대표이사, 이상철(왼쪽 두번째), 강재영 동반성장위원회 국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에너지경제신문 최아람 기자] 우리은행은 11일 서울시 중구 본점에서 장안호 기업그룹장, 노일식 롯데지알에스 대표이사, 이상철 롯데리아 가맹점협의회 회장, 강재영 동반성장위원회 국장 등 주요 인사가 참여해 ‘가맹점 동반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롯데지알에스 프랜차이즈 가맹점의 동반성장을 지원하고 상생금융을 확산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에 우리은행과 롯데지알에스는 100억의 상생펀드를 조성해 가맹점주들을 지원하고 가맹점협의회는 동반성장 지원사항을 회원사에 적극적으로 전파하고 지원사항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하기로 했다. 또 동반성장위원회는 가맹본부, 가맹점, 금융회사 간의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우리은행과 롯데지알에스는 상생펀드를 통해 가맹점주들에게 2%포인트의 금리 우대와 업체당 최대 6000만원의 대출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롯데지알에스의 롯데리아, 크리스피크림도넛, 엔제리너스 등 3개 브랜드 가맹점이다. 이들 가맹점은 14일부터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 상담받을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상생업무 협약을 통한 금융지원이 가맹점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른 대기업 가맹본부와 협력하여 가맹점 동반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  이주열 한은 총재 “금리인상은 거시경제와 금융안정 상황 등…

·  [30초 파워뉴스] 19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개최

·  [미국증시] 3대 지수 동시 사상 최고 마감…IBM 9% 급등

·  [국제유가] WTI 0.3%↑…美 휘발유·정제유 재고 상승

·  국토부 노조 "물 관리 일원화 합의 필요해"…국토부, "그대로…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