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듬체조 전 국가대표 출신 프로 볼러 신수지 인스타그램.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그룹 비스트 출신 장현승(29)과 리듬체조 전 국가대표 출신 프로 볼러 신수지(27)가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5일 다수의 연예매체에 따르면 장현승과 신수지는 볼링을 공통분모로 친해져 지난해 가을부터 교제하기 시작했다.

둘 사이를 아는 한 측근은 "두 사람이 볼링을 치면서 알게 돼 교제한 지는 3~4개월가량 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한 가요 관계자도 "두 사람이 볼링을 좋아하는 연예계 동료들과 어울리며 친분을 쌓았다"며 "볼링장에서의 다정한 모습이 몇몇 관계자에게 목격되기도 했다"고 전했다.

장현승 소속사인 큐브엔터테인먼트는 "본인에게 확인 결과 장현승은 신수지와 교제 중"이라며 "교제한 지는 4개월 정도 됐으며 볼링 등을 통해 가까워졌다"고 답했다. 신수지 소속사 야마 관계자도 "장현승과 신수지는 현재 연인 사이"라고 답했다.

장현승은 2009년 비스트로 데뷔해 ‘쇼크’(Shock), ‘픽션’(Fiction), ‘비가 오는 날엔’ 등의 히트곡을 냈으며 현아와 프로젝트 유닛 트러블메이커로 활동하고 솔로 앨범도 선보였다. 2016년 4월 팀을 탈퇴한 그는 솔로로 전향해 지난해 7월 자신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담은 싱글 ‘홈’(HOME)을 발표했다.

신수지는 ‘2008 베이징 올림픽’과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등에 출전하며 손연재 이전에 한국 리듬체조의 간판으로 활약했다. 발목 부상으로 2011년 현역에서 은퇴한 그는 2014년 프로 볼러 선발전을 통과해 선수로 활약하고 있다.

     
주식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