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p20180112071737

11일 중부발전 SNS 서포터즈로 선발된 21명의 대학생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다함께 홍보 활동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직무대행 장성익, 이하 중부발전)이 국민과의 소통, 열린혁신 실현에 나섰다.

중부발전은 11일 충남 보령 본사에서 대학생 SNS 서포터즈 발대식을 개최했다. 21명의 대학생 서포터즈들은 페이스북, 블로그, 인스타그램 등 다양한 SNS 채널에서 에너지 산업 관련 각종 정보를 제공하고, 젊은층과의 활발한 스킨십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또한 3개월간 발전소를 방문, 직원들과 만나며 안정적 전력공급과 일자리창출 등 국정과제 수행에 앞장서고 있는 중부발전을 취재하고, 청년이사와의 멘토링 활동과 평창동계올림픽 관람도 계획 중이다.

김신형 기획전략처장은 "국민들과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하며 국민의 에너지 기업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는 중부발전을 대외에 널리 알려주기를 바라며, 국민과 중부발전을 이어주는 징검다리로서 큰 활약을 부탁한다"고 서포터즈들에게 당부했다.
     
주식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