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공단서울본부

에너지공단 서울지역본부는 11일 서울 마포구청 및 민간단체와 공동으로 서울지역 주요 상권 중의 하나인 홍익대 일대에서 에너지절약문화 확산을 위한 ‘문 열고 난방 자제’ 및 ‘에너지착한가게’ 등 동절기 절전 캠페인을 펼쳤다.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에너지공단 서울지역본부(본부장 노병욱)는 11일 서울 마포구청 및 민간단체와 공동으로 서울지역 주요 상권 중 한 곳인 홍익대 일대에서 에너지절약문화 확산을 위한 ‘문 열고 난방 자제’ 및 ‘에너지착한가게’ 등 동절기 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

그뤠잇은 그레이트(Great)를 뜻하며 ‘잘했다 라는 의미로 쓰이고 있다. 정부는 겨울철 절전대책 중 민간분야의 에너지 절약을 위해 상가의 문 열고 난방하는 영업행위를 계도하고, 자발적인 에너지절약 정책 동참을 촉구하기 위한 캠페인의 일환이다.

공단이 실시하는 ‘에너지 착한가게’캠페인은 중소규모 가게, 상가를 대상으로 자발적 실내온도(섭씨 20도) 준수 및 문 열고 난방영업 자제를 약속하고 실천한 상가를 인증해 주는 제도이다.

서울지역본부 노병욱 본부장은 "이번 동절기 절전 캠페인을 통해 에너지 절약 참여의식을 확산시킬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정부 에너지 정책에 적극 동참하는 착한가게들에게는 도움이 될 수 있는 정책 추진에 역점을 둘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