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강예슬 기자] 13일 오후 12경 경남 통영시 욕지도 해상에 있던 사천선적 75t 권현망 어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통영해경은 선장 박모(57)씨로부터 신고를 받은 직후 경비함정 7척과 소방정 1척을 급히 파견했다.

현장을 찾은 통영해경은 어선에 타고 있던 박 씨 등 승선원 8명 전원을 경비함정으로 옮겨 태워 구출했다. 또 화재 진압에 나서 오후 2시경엔 불을 모두 껐다.

이날 발생한 화재로 어선 내부 선미 쪽 침실이 모두 탄 것으로 조사됐다.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다고 통영해경은 밝혔다.

통영해경에 따르면 어선은 현재 경비함정의 호송을 받으며 인근 항구로 자력 입항 중이다.
통영해경은 "침실에서 전기장판과 난로를 쓰고 있었다"는 일부 승선원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