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신문 이유민 기자] KB손해보험은 지난 13일 ‘2018년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해 4대 추진 과제를 발표하고 전 임직원들이 영업력 강화를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을 다짐했다고 14일 밝혔다.


KB인재니움 연수원에서 개최된 회의에서는 KB손해보험의 임원과 부서장 200명이 참석해 2018년 도약을 위한 전략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불확실성 시대를 맞이해 외부 전문가의 생존전략 특강과 함께 시작된 이번 경영전략회의에서는 사업별, 채널별 주요 전략과제와 경영방침 등 올해의 전사 경영전략방향에 대해 공유했다.


KB손해보험은 2018년 4대 추진과제를 ▲고객 중심 경영 ▲가치 중심 성장 ▲디지털 혁신을 통한 미래경영기반 구축 ▲KB손보·이해관계자 간 상생문화 구축으로 선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가치경영체계를 안정적으로 구축해 IFRS17 도입 준비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KB손해보험은 4대 추진 과제 중 ‘고객 중심 경영’을 추진하고자 고객 맞춤형 상품과 부가서비스 제공을 확대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대고객 접점채널의 다양화, 클레임 오토메이션 확대로 고객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가치중심 성장’을 위해 신계약 가치에 기반한 장기 보장성 상품의 성장, 자동차 보험 손실 최소화 및 자산운용 수익률 제고 등 수익성과 리스크에 기반한 성장 전략을 추진할 예정이다.


동시에 ‘디지털 혁신을 통한 미래경영기반 구축’을 가속화하고 KB손해보험 플랫폼을 공유하는 영업가족과 자회사, 협력업체를 포함한 모든 임직원 보유 역량의 공유를 통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함으로써 ‘상생문화 조성’ 과제 역시 달성하고자 했다.


이 날 경영방침을 직접 발표한 양종희 KB손해보험 사장은 "디지털 기술이 고도화되고 고객의 트렌드가 바뀌어도 결국 기업을 생존하게 하는 것은 영업"이라며 "2018년은 KB손해보험의 전 임직원이 영업력 강화를 위한 지원 활동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식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