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더블유케이_로고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이더블유케이는 스위스 소재 기업 ‘까살레’와 258만불 규모의 워터쿨러(Water Cooler), 콘덴서(Condenser) 등 응축기 관련 장치의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새로운 고객사로 편입된 까살레는 오랜 역사와 함께 프로세스 공정 관련 사업 등에서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기업으로, 이더블유케이는 이번 계약을 통해 신규 고객사 확보와 더불어 핵심 기자재 납품을 통한 기술력을 입증했다.

이더블유케이 부태성 대표는 "글로벌 지열발전시장에서 독점적 공급업체의 지위를 구축하고 있는 만큼 신규 계약은 꾸준히 이어질 전망"이라며 "단계적으로 발생하는 수주 건과 민자발전(IPP) 사업 확장을 위한 절차가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어, 2018년은 제2의 도약을 위한 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