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설 연휴를 앞두고 들뜬 마음을 노리는 스미싱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문자메시지에 포함된 인터넷 주소(URL)를 누르면 악성코드가 설치되어 소액결제가 이뤄지거나 개인정보 등이 유출될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스미싱 의심 URL에 접속했다면 이동통신사 고객센터와 경찰서에 문의해 원치 않게 발생한 소액결제 내역을 확인하고 취소해야 합니다. 또 스마트폰 점검을 통해 악성 앱과 설치파일(APK)까지 모두 삭제해야 하고, 최악의 경우 스마트폰 초기화도 고려해야 합니다.

무심코 접속하기는 쉽지만 피해 회복은 어렵습니다. 스마트폰, '스미싱' 예방으로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에너지경제신문 김상지 기자]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