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13일, 투자협약 체결 기업 지원 및 금융지원 촉진 위해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장(청장 신동학, 이하 동자청)은 13일 신한은행(행장 위성호)과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EFEZ)내 국내·외 기업유치를 촉진하고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동자청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기업의 투자 지원 및 최근 잇따른 투자유치 성과에 따라 조속하고 실질적인 금융지원 촉진을 위해 추진됐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에 투자유치 협약기관에 대한 외투신고와 금융지원, 도내 수출입기업에 대한 다양한 금융서비스 지원, 양 기관 간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유망 타깃기업 발굴과 소개, 국내외 투자관련 세미나 또는 IR(기업설명) 개최시 우선적 배려 등을 담았다.

이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신한은행 외국인투자사업부의 전문인력을 활용한 동해안권 외투기업의 투자 신고 등 찾아가는 금융상담 뿐만 아니라 외투기업의 신설부터 성장까지 단계별 맞춤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진다.

아울러 신한은행 해외지점의 KOREA DESK를 통해 동자청에 투자를 희망 하는 외국인 투자자에게 회계, 법률 등 다양한 금융서비스 제공도 한층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동학 청장은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동해안권 외자유치 협력 파트너십이 구축돼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의 가시적인 성과를 이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한은행 측은 기업그룹총괄 최병회 그룹장(부행장 급)을 비롯 외환사업본부장, 외국인투자사업부장, 강원본부장 등 그룹차원에서 실질적인 지원을 위한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