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롯데제과, 설 귀성객 졸음방지 캠페인 전개

롯데제과는 설 명절을 맞아 ‘졸음방지 캠페인’을 진행한다. 사진은 지난 추석에 진행된 캠페인 모습. (사진=롯제제과)

[에너지경제신문 최용선 기자] 롯데제과는 설 명절을 맞아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졸음방지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2013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해온 ‘졸음방지 캠페인’은 설, 추석 등 명절마다 귀성객들이 운전 중에 졸지 않고 안전 운전할 수 있도록 껌과 초콜릿 등을 무료로 나눠준다.

올해에는 본격 귀성이 시작되는 14일 시흥하늘 휴게소, 화성 휴게소, 이천 휴게소, 구리 휴게소, 망향 휴게소, 금강 휴게소, 서산 휴게소 등 11개 휴게소와 김포 톨게이트 등 2개의 톨게이트, 총 13곳에서 졸음이 가장 많이 몰려오는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진행한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이 캠페인은 운전자들의 호응이 꾸준히 커지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누적 혜택 인원이 25만 명을 넘었다"며 "앞으로도 ‘안전운전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함으로써 귀성객들의 졸음운전 방지를 위해 노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