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공단, 작년 11월 시행 이후 접수건만 6MW 규모 -가정 중소사업자 몫돈 없이 사업 가능

한국에너지공단과 한국전력이 ESS 렌탈 사업에 나섰다. 사진은 한국전력 경산 변전소에 위치한 세계 최대규모 주파수 조정용 ESS. (사진=에너지경제DB)


[에너지경제신문 강예슬 기자] 일반 가정과 중소사업자가 에너지저장장치(ESS Energy Storage System)를 대여받아 몫 돈을 들이지 않고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에너지공단(이하 공단)과 한국전력(이하 한전) 지난해 11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ESS 렌탈사업’ 때문이다.

사업 시행 한 달 반만에 공단에 신청한 대여량(12월 누적기준) 총 6.8MW 규모다. ESS는 잉여전력 발생시 전기를 저장해 놓는 저장장치다. 그동안 일반 가정과 중소 사업자들은 ESS 구입 비용이 비싸 설치할 엄두를 내지 못 했다. ESS 렌탈사업이 이런 고민을 해소시켜 줄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이 사업은 정부가 시간 기후에 따라 발전량이 불균등한 태양광, 풍력 등 재생에너지의 약점을 보완키 위해 ‘신재생에너지 연계용’과 ‘전력부하 분산관리용’ 등으로 용도를 구분, 적극 장려하고 있어 확산될 것으로 관측된다.



◇ 공단, 가정도 이용 가능한 ESS 렌탈

산업부가 주도하고 있는 ESS 렌탈사업은 한국에너지공단이 관련 정책 등 기술자문을 맡고, ESS 임대사업자가 삼성카드로부터 ESS 설치에 필요한 자금을 빌려 고객에게 설치해주는 방식이다. 


에너지공단에 따르면 ESS 렌탈사업이 시행된 첫 달인 지난 11월 총 2MW 용량의 ESS렌탈 사업을 시행, 5억 9160만원의 지원금이 집행된 상태다. 12월에 정식 접수된 ESS 렌탈 신청 건은 총 6MW 규모(30억원)로 이 가운데 4.8MW(28억3330만원)가 추진될 예정이다.

고객은 임대료와 임대기간을 산정해 ESS 설치에 따른 편익을 누릴 수 있다. 특히 사업자인 경우 재무제표 상 불필요한 자산이나 차입금 증가가 발생하지 않아 유리하다. 유지·보수·효율관리 등 운영책임도 임대사업자에게 있어 문제가 발생해도 이용자는 걱정이 없다.

공단의 ESS 렌탈사업은 운영 안정성을 확보를 위해 다층적인 보증제도를 갖춰놓았다. SGI 서울보증과 메리츠 화재는 각각 ‘ESS 렌탈 보증보험’, ‘관리서비스 비용보상보험’을 출시했다. SGI 서울보증은 고객이 임대료를 납부하지 않을 경우 발생한 손해를 보증·지원하며 메리츠화재는 임대 사업자 부도 시 ESS 사후관리 책임을 맡는다.

공단 관계자는 "일반 가정의 경우 발전 사업자 대상으로 ESS를 보급하는 것보다 리스크 발생 가능성이 있어 여러 보증제도를 구축했다"며 "이 사업은 발전 규모에 상관없이 가정과 사업자 모두 이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라고 했다.


◇ 한전, 발전사업자용...공모 후 평가 중

한전은 ‘출력 불안정성 해소’와 ‘계통 수용성 확대’를 위한 ‘신재생연계용 대용량 ESS 렌탈 사업’을 벌이고 있다.

공단이 ESS 렌탈 사업이 가능한 일종의 시장을 형성하는 역할을 했다면 한전은 ESS 설계와 설치 등 보다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한다. 대상은 일정 규모 이상의 발전사업자다. 한전은 지난 12월 태양광 3MW 초과, 풍력 10MW 이상으로 올해 11월까지 설치 가능한 발전소로 ESS 렌탈사업 공모자격을 한정한 바 있다.

신재생발전 사업자가 한전에 ESS 대여료를 납부하고 부지를 제공하면 한전은 ESS 초기 투자비 부담은 물론 설계·발주·설치를 직접 담당한다. 이 경우 발전 사업자는 신재생연계 ESS에 적용되는 REC 가중치 5.0(태양광), 4.0(풍력)를 적용해 추가 수익을 얻어 ESS 렌탈 임대료를 보존할 수 있다. 임대료는 한전이 ESS를 설치하는 데 들어간 투자비용을 임대기간으로 나눈 금액이다.

한전 관계자는 "현재 ESS 렌탈 사업은 지난 1월 사업자 공모를 마치고 내부 평가 중"이라며 "현재 10MWh 영암 태양광발전소에 ESS를 설치하는 시범사업을 진행 중, ESS 관련 자재를 발주한 상태"라고 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