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clip20180213144153

공단 경영진과 공사업체 관계자 등이 방폐장의 재해 취약지역에 대한 특별 안전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이 평창 동계올림픽 및 설연휴 대비 방폐장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공단은 재난 안전관리 계획에 따라 점검단을 구성해 방폐장 현장의 지상 지원시설, 사일로, 2단계 공사현장, RI 폐기시설 등 재해 취약시설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했다. 또 공단은 설 연휴가 끝나는 18일까지를 설연휴 재난 안전관리 대책 추진기간, 3월 20일까지를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패럴림픽 포함)으로 정해 상황근무 강화, 재난ㆍ안전사고 예방교육, 홍보활동등 방호시설 점검 및 재난 안전관리를 강화해 방폐장 안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