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보도자료 이미지1

사진=AXA손해보험

[에너지경제신문=이유민 기자] AXA손해보험은 14일 성장기 자녀에게 발생할 수 있는 상해 사고와 질병, 치아, 배상 책임과 부모의 사고까지 보장해주는 실속형 어린이 상해보험 ‘(무)더(The)좋은자녀보험1802’를 출시했다.

이 상품은 학교 생활 중 발생할 수 있는 상해 사고와 성장기 아이들이 노출되기 쉬운 화상, 골정, 깁스치료, 자동차 사고 부상 등을 최저 월 8000원부터 최대 4만원 대의 저렴한 보험료로 보장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상해입원, 교통상해입원, 상해 중환자실 입원을 첫날부터 보장하며 질병입원, 질병 중환자실 입원과 더불어 황사나 미세먼지 등 환경 공해로 인해 증가하는 호흡기 관련 질병 입원을 추가로 보장한다.

성장기 자녀를 둔 부모들에게 필수적인 ‘자녀배상책임’을 보험 기간 동안 보험료 인상 없이 최고 1억까지 보장하며 치아 관련 담보는 질병뿐만 아니라 상해로 인해 치아치료를 받는 경우도 보장한다. 유치를 영구치와 동일한 금액으로 보장하는 것도 특징이다.

또한 부모 중 1인이 불의의 상해 사고로 고도 후유 장해를 입거나 사망 시 자녀의 생활비로 매달 100만원씩 자녀가 성인이 되기 전인 19세까지 또는 10년 간 지급한다.

이 상품은 19세 만기, 10년 만기, 5년 만기 중 보장기간을 선택할 수 있어 보장이 꼭 필요한 시기에만 집중적으로 보험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합리적으로 설계됐다.

AXA손해보험 관계자는 "학교와 유치원에서 발생할 수 있는 어린이 사고는 물론 자녀 배상 책임 특약, 치아보장 특약 등 성장기 자녀에게 꼭 필요한 위험보장에 집중한 상품"이라며 "부모가 상해 사망 고도 후유 장해로 경제활동을 할 수 없는 위험에 대비해 자녀 생활비를 자녀의 성장기 동안 지급함으로써 자녀를 키우는 부모가 원하는 실속있는 보장을 제공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