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맞이이벤트

사진=KEB하나은행.

[에너지경제신문 복현명 기자] KEB하나은행은 2018년 무술년 설 연휴를 맞아 14일~19일까지 특별금리 혜택과 경품을 제공하는 ‘설맞이 이벤트’를 실시한다.

먼저 이 기간중 스마트폰으로 하나은행 본인 명의의 ‘입출금이 자유로운 통장’에서 자동이체를 필수 등록하고 5만원 이상 20만원 이하의 금액으로 정기적금을 가입하면 최대 연 3.0%(세전)의 특별금리를 제공한다.

가입기간은 1년제와 2년제 중 선택할 수 있으며 금리는 동일하다. 정기적금 가입자가 하나멤버스 회원이면 추첨을 통해 총 100명에게 5000하나머니도 준다.

또 정기적금 가입자가 하나은행과 첫 거래 고객이면서 하나멤버스의 회원이면 추첨을 통해 1000명에게 스타벅스 커피 쿠폰(1인 1매)을 제공한다.

KEB하나은행 디지털 마케팅부 관계자는 "이번 설 연휴 기간 동안 스마트폰을 이용해 특별금리를 제공하는 정기적금도 가입하고 경품도 받으시면서 유익하고 풍성한 명절을 보내시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이벤트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즐거움도 드리고 재테크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하나은행은 14일과 15일 양일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대관령 환승 주차장’과 ‘양재 만남의 광장 하행선’에서 이동 점포인 움직이는 하나은행을 통해 귀성객들에게 신권교환 행사와 입출금 업무가 가능한 자동화기기를 운영할 예정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