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보도사진] 민들레카가 있어 고향길에 오릅니다.

비영리사회복지기관 무상차량 ‘민들레카’가 주차돼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이주협 기자] 한국도시가스협회(회장 구자철 이하 도시가스협회)는 명절 설을 맞아 사단법인 그린라이트가 함께 비영리사회복지기관 무상차량지원사업 ‘민들레카’로 취약계층의 귀성길을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민들레카는 설 연휴가 시작하는 14일부터 오는 19일까지 5박 6일 동안 가정형편으로 고향을 갈 수 없는 취약계층 총 21가정을 선정해 민들레카(카니발) 차량과 함께 여행경비 또는 유류비를 지원한다.

협회는 홈페이지를 통해 민들레버스 4월 이용신청 및 장애인기관 대상 경비지원여행 신청을 받고 있다.

협회 관계자는 "명절지원을 진행할 때마다 기뻐하시는 모습에 이미 마음이 풍성하다"며 "이번 설 명절도 많은 분들이 사랑 하는 가족들과 오랜만에 옹기종기 모여 맛있는 떡국을 나누는 행복한 설 연휴 되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