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에너지경제신문=김민지 기자] 한미약품이 14일 공시를 통해 "다국적 제약사 일라이릴리에 기술수출한 면역질환 신약 후보물질 ‘HM71224’의 임상시험이 중단됐다"고 밝혔다.

한미약품 측은 "릴리가 임상 2상 중간분석에서 목표하는 유효성을 입증하지 못할 가능성이 커져 임상을 중단하겠다고 알려왔다"면서 "릴리는 대신 이 약물의 다른 적응증 개발을 한미와 협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한미약품 이어 "이로 인한 계약서상 변경이나 한미의 계약금 반환 등 비용상 의무사항은 없다"고 덧붙였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