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untitled

오명수 액토즈소프트 이사. (사진=액토즈)

[에너지경제신문 류세나 기자] 중견게임사 액토즈소프트가 1년 반 만에 새 모바일게임을 내놓는다.

액토즈소프트는 13일 서울 강남 르 메르디앙호텔에서 신작 모바일게임 ‘드래곤네스트M’ 미디어간담회를 열고, 오는 27일 이 게임을 국내 시장에 정식으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카카오게임즈와 국내 공동 퍼블리싱 예정인 이 게임은 중국에서 먼저 출시돼 큰 인기를 모았던 타이틀로, 지난해 현지 출시 직후 애플 앱스토어 매출순위 2위를 달성하는 성과를 냈었다.

특히 ‘드래곤네스트M’은 액토즈소프트와 중국 모회사인 샨다와의 사실상 첫 협업이라는 점에서 더욱 눈길을 모은다.

‘드래곤네스트M’은 샨다의 또 다른 한국 자회사 아이텐티티게임즈(개발전문)의 온라인게임 IP를 모바일 플랫폼에 담아낸 타이틀로, 샨다가 직접 개발한 게임이다. 모회사인 샨다가 한국 서비스 판권을 자회사인 액토즈소프에게 준 것.

업계에서는 이번 ‘드래곤네스트M’의 성과에 따라 향후 샨다표 게임들에 대한 액토즈소프트의 추가적인 국내 라인업 확대 여부도 결정 지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

액토즈소프트에 따르면 이달 출시를 앞두고 있는 ‘드래곤네스트’는 원작 온라인게임의 세계관과 스토리를 충실히 계승하고 있다. 동화풍의 그래픽과 개성 있는 캐릭터, 3D 논타깃팅 전투 등이 이 게임의 특징이다.

또한 캐릭터 능력치를 동일하게 보정한 후 1대1 전투를 펼치는 PvP 시스템과 팀워크가 핵심인 ‘네스트’, ‘어비스 던전’, ‘드래곤네스트’ 등 차별화된 전투 콘텐츠로 완성도를 높인 것으로 전해진다.

오명수 액토즈소프트 이사는 "1년 반 만에 출시하는 모바일 신작인 만큼 심혈을 기울였다"며 "이 게임으로 액토즈소프트가 새롭게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고 나아가 한국 모바일게임 시장에도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