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코오롱오토모티브와 딜러 계약 체결, 경기도 김포시에 첫 인증 중고차 전시장 공식 오픈

사진자료_볼보 셀렉트 김포 전시장 전경

볼보 셀렉트 김포 전시장 전경. (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에너지경제신문 송진우 기자] 볼보가 국내에 첫 공식 인증 중고차 전시장을 오픈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지난 13일 셀렉트(SELEKT) 김포 전시장에서 코오롱오토모티브와 국내 인증 중고차 사업에 대한 업무 협약식을 갖고 자사의 국내 첫 공식 인증 중고차 전시장을 공식 오픈했다고 14일 밝혔다.

경기도 김포시의 카스퀘어(국민차매매단지) 3층에 위치한 해당 전시장은 1302㎡ 규모로 최대 50대의 차량 전시가 가능하며 볼보자동차 인증중고차 프로그램 ‘볼보 셀렉트’로 선별된 인증 중고차만을 판매한다.

볼보 셀렉트에는 차량의 최초 등록일로부터 6년 또는 주행거리 12만km 미만(선도래 기준)의 차량 등록이 가능하다. 이 중에서도 볼보자동차 공식 서비스센터의 테크니션이 직접 실시한 총 180가지 항목의 기술 및 품질 검사를 통과한 최상의 차량만이 최종적으로 인증 중고차 전시장에서 판매 가능하다. 인증 중고차에 대한 정비 및 수리 내역과 정보는 고객이 원하면 언제든 제공 받을 수 있다.

더불어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자사의 공식 인증 중고차 구매 고객의 편의를 도모하고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혜택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선, 모든 인증 중고차 구매 고객에게 최대 1년 또는 2만km의 보증 기간(선도래 기준)을 제공한다. 엔진 동력계를 포함한 주요 부품에 대해 딜러사가 책임 보증 수리를 제공하는 내용이다.

출고 후 7일 또는 주행거리 700km 이내의 차량에서 구조적인 결함이 발생하거나 주행 중 이상현상이 발생했을 경우, 고객의 안전을 위해 차량 금액을 전액 환불해주는 정책을 시행한다. 단, 사고 발생 차량이나 임의로 튜닝 등을 실시한 경우에는 환불이 불가하다.

이밖에 배터리 충전, 타이어 교체, 비상 급유 필요 및 차량운행 불가 등의 문제가 발생했을 때 이를 신속히 해결해주는 24시간 긴급 출동 및 차량 무상 견인 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24시간 긴급 출동 서비스는 최초 등록일로부터 3년 또는 주행거리 6만km(선도래 기준) 미만의 차량을 대상으로 무상으로 제공되며, 전국 공통 24시간 365일 운영한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이사는 "볼보 셀렉트 인증중고차 사업을 시행함으로써 보다 많은 고객들이 볼보의 인증중고차를 더욱 쉽게 접하고 믿고 구매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브랜드 가치 향상은 물론 고객 만족도 극대화를 위해 안전과 성능을 보장하는 신뢰할 수 있는 중고차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018031401000643400026992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오른쪽)와 신진욱 코오롱모티브 딜러대표가 인증 중고차 사업에 대한 업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