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엔타스, 가정간편식(HMR) 브랜드 ‘경복궁앳홈’ 론칭

경복궁 앳홈 이미지. (사진=엔타스)

외식서비스 기업 엔타스가 ‘경복궁앳홈’을 론칭하고 본격적으로 가정간편식(HMR) 시장에 진출한다.

14일 엔타스에 따르면 ‘경복궁앳홈’은 자사가 운영하는 고급 한정식 브랜드 경복궁의 메뉴들을 가정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선보인 HMR 브랜드다.

먼저 선보인 제품은 자연송이 갈비탕(1만 1000원), 매콤 돼지갈비찜(1만 8000원), 경복궁 한우불고기(1만 9000원), 궁중 소갈비찜(2만 5000원) 등 총 4가지다. 각종 채소 등 부재료가 함께 조리돼 고객들이 별도로 재료를 추가로 준비 할 필요없으며 냉동 보관으로 기존 상온 보관 제품과는 달리 음식 고유의 맛을 보다 오래 유지할 수 있어 가정에서도 매장에서 바로 조리한 듯한 맛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재료, 패키지 등에도 정성을 쏟아 고급스럽고 정갈한 경복궁의 브랜드 이미지를 드러내면서도 간편식메뉴라는 특성에 맞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해 차별화를 뒀다. 이들 제품은 엔타스에서 운영하고 있는 브랜드 경복궁, 삿뽀로, 고구려 등의 전국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