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그룹 에이핑크의 김남주가 13일 오전 서울 종로구 KT스퀘어에서 열린 ‘2018년 아프리카개발은행 연차총회 & KOAFEC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연합)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걸그룹 ‘에이핑크’ 김남주가 달라진 외모로 성형설에 휩싸였다.

김남주는 13일 서울 광화문 KT 스퀘어 드림홀에서 열린 ‘2018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연차총회 및 한ㆍ아프리카 경제협력회의(KOAFEC)’ 발대식에서 홍보대사로 위촉돼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남주의 달라진 얼굴을 보고 누리꾼들은 성형한 게 아니냐고 주장했다.

한편 에이핑크는 오는 19일 스페셜 싱글 ‘기적 같은 이야기’의 발매를 확정하고, 21일 팬미팅을 열 예정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