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제경제신문 이종무 기자] GE헬스케어 코리아 라이프 사이언스 사업부(이하 GE헬스케어 코리아)가 바이오 의약품 공정 개발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바이오 벤처를 위해 올 연말까지 25억 원 상당을 지원하는 ‘바이오 의약품 공정 개발 관련 챌린지’를 추진한다.

16일 GE헬스케어 코리아에 따르면 회사는 이번 지원 사업을 통해 국내 바이오산업 발전을 위해 국내 중소 바이오 기업들의 바이오 의약품 배양과 정제 공정 스크리닝, 공정 최적화, 공정 스케일업, 비(非)임상 시료 생산 등 제품 생산 전반에 대한 개발지원과 제조공정 연구를 지원하게 된다. 특히 초기 공정 개발을 계획하고 있거나 공정의 최적화가 필요한 기업, 기존 공정 효율이 낮아 개선이 필요하거나 스케일업을 계획하는 기업 등이 주요 지원 대상이 된다.

GE헬스케어 코리아는 이번 지원 사업을 통해 선정되는 기업들에 송도에 위치한 GE헬스케어 글로벌 차원에서 운영되는 에이팩(APAC) 패스트 트랙의 전문 공정 컨설팅과 공정 개발 지원, 바이오 의약품 연구 개발에 필요한 전문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프란시스 반 패리스 GE헬스케어 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은 "바이오 의약품 생태계를 보다 확대하기 위해서는 중소 바이오 기업들의 약진이 필요하다"며 "GE가 가진 라이프 사이언스 솔루션의 경험과 기술력을 통해 국내 중소 바이오 기업들의 성장을 견인하고자 이번 지원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