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대한항공은 ‘물벼락 갑질’ 의혹을 받고 있는 조현민 전무를 업무에서 배제하고 본사 대기 발령 조치했다고 16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향후 추가로 경찰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회사 차원에서 적절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