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공부방69호사진자료

노시형(왼쪽부터) 전북은행 사회공헌부장, 이정영 전북은행 부행장, 신종화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부회장, 김철모 익산시 부시장, 강승용 패밀리지역아동센터장, 김병조 전북은행 익산지점장 등이 ‘JB 희망의 공부방 제 69호’ 지원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전북은행)

[에너지경제신문=이유민 기자] 전북은행은 지난 16일 익산시 남중동 패밀리지역아동센터에 ‘JB 희망의 공부방 제 69호’를 열었다.

패밀리지역아동센터는 주변일대 아동들에게 학습, 보호, 문화체험 등 다양한 교육적 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나 손상된 장판과 책상, 어두운 내부조명 등 환경개선이 필요해 JB 희망의 공부방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전북은행은 패밀리지역아동센터의 장판을 교체하고 책상, 의자, 책장, LED전등, 블라인드 등을 지원했다.

특히 전북은행 익산지점은 향후 정기적인 교류를 통한 아이들의 희망 멘토가 돼주기로 약속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정영 전북은행 부행장, 김철모 익산시 부시장, 신종화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희 부회장, 강승용 패밀리지역아동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이정영 부행장은 "아동들이 방과 후 많은 시간을 보내는 지역아동센터에 좋은 환경이 조성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전북은행은 앞으로도 꾸준하게 JB희망의 공부방 사업을 전개하며 따뜻한 금융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