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BIC)

사진=BNK경남은행.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BNK경남은행은 자체 기업자금관리시스템 구축을 마무리하고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BIC)’를 제공한다.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는 은행 방문 없이 금융업무와 자금업무 처리를 할 수 있다. 중견기업ㆍ공공기관ㆍ대학교 대상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 프리미엄(BIC Premium)’과 중소기업 대상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 라이트(BIC Lite)’ 2종으로 구성됐다.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 프리미엄은 금융기관의 뱅킹시스템과 전사적자원관리(ERP)ㆍ경영정보시스템(MIS)ㆍ회계프로그램 등 기업의 내부시스템이 연동돼 효율적이고 체계적으로 금융업무와 자금관리를 할 수 있다. 주요 기능으로 한 화면에서 은행계좌ㆍ증권계좌ㆍ카드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시스템 관리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조회와 이체도 할 수 있다. 여기에 외환, 기업간 기업(B2B) 전자결제, 공과금 수납, 전자결제, 결재함, 맞춤형 보고서 등 165개에 달하는 업무를 지원한다. 경남은행 영업점에서 신청한 후 심사를 거친 뒤 별도 서버를 설치하면 가입과 이용을 할 수 있다.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 라이트는 금융기관의 인터넷뱅킹과 연동해 금융서비스와 부가서비스를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은행계좌, 증권계좌, 카드 등 정보 확인과 시스템 관리, 조회와 이체, 결재함, 전자세금계산서 발행 등을 할 수 있다. 별도 서버를 설치할 필요 없이 경남은행 인터넷뱅킹에서 해당프로그램을 다운로드하면 가입과 이용이 가능하다.

경남은행의 최우형 디지털금융본부 부행장보는 "기업고객의 욕구 충족을 위해 기업의 규모 또는 목적에 맞춰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를 선택해 이용할 수 있게 안배했다"며 "자체 기업자금관리서비스 라이트는 2018년 가입 고객에 한해 6개월간 이용수수료를 면제하는 만큼 많이 가입하고 이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