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2018 한국지엠 임단협 조인식3

사진 왼쪽부터 정주교 금속노조 부위원장,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 임한택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지엠 지부장, 이용갑 한국지엠 노사부문 부사장. (사진=한국지엠)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한국지엠이 지난 26일 오후 부평 본사에서 2018년 임단협 조인식을 열었다.

조인식에는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 임한택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지엠 지부장, 이용갑 한국지엠 노사부문 부사장, 정주교 금속노조 부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한국지엠 노조는 26일 노사가 도출한 2018년 임단협 잠정합의안을 찬반투표를 통해 최종 가결했다. 전체 조합원 중 총 1만 223명이 투표, 이중 67.3%(6880명)이 찬성표를 던져 올해 교섭이 마무리됐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임단협 타결을 통해 노동조합이 회사 정상화 계획에 동참해 준 데에 감사한다"며 "한국지엠의 장기 수익성과 사업 지속 가능성을 확보하는 데 주력하고 있으며, 보다 건실한 회사로 만들기 위해 이해관계자들과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