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한전KPS 신임사장으로 선출된 김범년 前 광양그린에너지 대표이사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발전설비 정비 전문회사인 한전KPS(주) 제14대 사장으로 김범년(金範年, 60) 전 광양그린에너지 대표이사가 선출됐다.

한전KPS는 5월 15일 광주전남혁신도시 본사에서 열린 2018년도 제1차 임시주주총회에서 신임 사장을 선출했다.

한전KPS 김범년 신임 사장은 부산대학교 기계공학과를 졸업하고 충남대학교 대학원에서 기계공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또한 김범년 신임 사장은 1979년 한국전력공사에 입사해 한전 전력연구원 원자력발전연구소장, 한수원 엔지니어링본부장, 한수원 발전본부장(부사장) 등을 역임했다.

한편, 사장으로 선출된 김범년 전 광양그린에너지 대표이사는 산업통상자원부장관의 제청으로 대통령의 임명을 거쳐 임기 3년의 한전KPS 사장으로 취임할 예정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