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한국화재보험협회(이사장 지대섭)는 15일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45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화재보험협회는 종합위험관리 전문기관으로의 역량 확보를 위해 업무영역을 ▲붕괴 ▲환경오염 ▲풍수해까지 확대하고, 사고통계를 기반으로 한 안전점검 시스템 도입과 민간기준인 한국화재안전기준의 제·개정을 확대하는 등 기술혁신을 강도 높게 추진하고 있다.

이날 지대섭이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시야를 외부로 넓혀 고객이 필요한 사항이 무엇인지, 경쟁사는 무엇을 하고 있는지, 기술적인 추세는 어떻게 변화하고 있는지 늘 확인하고 고객의 요구보다 한발 앞서 대처하자"며, "독보적인 기술력을 갖추고 축적된 경험과 데이터 등 지식자산을 심화, 발전시켜 나가자"고 말했다.

아울러, "협회가 주도 하에 제정하는 한국화재안전기준이 위험관리 분야의 표준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외부 전문가의 참여를 더욱 확대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창립45주년기념식_1
한국화재보험협회 지대섭 이사장이 15일 창립 45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