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광해방지기술 접목 통한 기후기술분야 글로벌시장 진출 포석 기대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 이하 광해공단)은 16일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산하 기후기술센터-네트워크(CTCN)에 회원 기관으로 가입했다.

CTCN은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개도국이 필요로 하는 기술 분야인 기후기술 지원 프로젝트의 실질적 이행기구로 개도국의 요청을 받아 기술지원 사업을 발주한다. 이 같은 사업 입찰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CTCN 회원기관으로 반드시 가입돼 있어야 한다.

광해공단은 국내 폐광지에서 신재생에너지사업을 수행한 노하우와 ‘몽골 도시재생형 친환경 에너지타운 타당성조사’ 등 국·내외 사업 경험 등을 인정받아 CTCN 회원기관 가입이 이뤄졌다.

광해공단 관계자는 "신기후체제 전환으로 전 세계적으로 기후기술에 대한 수요가 급증 추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특히 개도국 기후기술사업이 더욱 확대될 것"이라며 "이번 가입을 통해 향후 광해방지기술을 접목한 기후기술분야 글로벌시장 진출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