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다이아 티비 연도별 총 구독자 수 인포그래픽

다이아TV 연도별 총 구독자 수 인포그래픽. (이미지=CJ E&M)

[에너지경제신문 이수일 기자] CJ E&M은 1인 인터넷 방송 플랫폼 다이아TV 총 구독자 수가 1억 6000만 명(4월 말 기준)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작년 4월 말 총 구독자 수가 약 4400만 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1년 동안 3배 이상 급증했다. 같은 기간 동안 누적 조회 수는 2배 이상 늘어난 320억 회로 집계됐다.

CJ E&M는 파트너 창작자를 통한 디지털 콘텐츠 역량을 바탕으로 CJ오쇼핑과의 합병 후 디지털 커머스 부문에서 시너지를 이뤄 기업들에게 최적의 마케팅 솔루션을 제공키로 했다.

CJ E&M 측은 "다이아 페스티벌 누적 관객 수가 7만여 명에 달하고, 올 여름에 열리는 ‘제3회 다이아 페스티벌’에는아시아 최대 1인 창작자 컨벤션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잠재력에 강점이 있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신제품 홍보를 위해 제작한 웹드라마 ‘29gram’을 통해 끌렘의 ‘2D4’ 톤착쿠션이 6만 개 이상 판매되고, 제닉의 ‘셀더마 크리스탈 스킨 마스크’는 초도 물량이 완판돼 50만 장을 추가 생산됐다.

다이아TV 파트너 크리에이터 부문에선 5월 현재 100만 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밀리언 창작자’는 22개 팀으로 전년 동기 6개 팀 대비 4배 가까이 늘어났다. 또한 100만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1인 창작자 중 △원밀리언 댄스 스튜디오(뮤직) △토이몬스터(키즈) △밴쯔(푸드) △런컬러키즈(키즈) △보겸TV(게임)의 5개 팀은 200만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트와이스 밀리언 창작자’로 발돋움 했다.

MCN 업계에서 전업으로 활동 가능하다고 알려진 1인 창작자의 기준인 구독자 수 10만 명 이상의 파트너 크리에이터는 약 330개 팀 이상으로 전년 동기 대비 약 60% 증가했다.

김대욱 다이아TV 본부장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크리에이터들이 다양한 장르에서 영향력 있다"며 "차별화 된 콘텐츠를 통해 디지털 커머스를 본격화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