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수협은행

사진=Sh수협은행.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Sh수협은행은 비이자 사업과 비대면 영업을 강화하기 위한 조직개편을 18일 단행했다.

먼저 수협은행은 고객관리팀을 개인금융부로 이관했다. 방카슈랑스팀과 펀드사업팀을 분리하고 신탁영업추진팀을 신설해 종합마케팅과 비이자 사업을 강화했다.

또 비대면 영업을 강화하기 위해 플랫폼사업팀과 카드비대면영업파트를 신설했다. 사회공헌활동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사회공헌파트도 만들었다.  

아울러 본부 부서장과 지저장 등에 대한 승진과 전보 인사도 했다. 승진 대상자는 △별급 7명 △1급 11명 △2급 25명 △3급 17명 등 총 60명이다. 수협은행 관계자는 "현장중심 경영과 직무 수행능력 강화 등 강한 기업문화 구축을 위해, 성과기여도와 업무역량을 기준으로 이번 인사를 실시했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