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가 경산북도 영천시에 위치한 아동양육시설인 ‘영천희망원’에 ‘IT발전소 50호점’을 개소했다. (왼쪽부터) 경상북도 박영환 의원, 영천시의회 박종운 의장, 영천희망원 이상근 원장, LG디스플레이 홍보대외협력담당 손영준 상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효진 본부장, 한국아동복지협회 신정찬 회장. (사진=LG디스플레이)


[에너지경제신문 이수일 기자] LG디스플레이(부회장 한상범)가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50번째 IT학습장의 문을 열었다.

LG디스플레이는 10일 경상북도 영천시에 위치한 아동양육시설인 ‘영천희망원’에 컴퓨터 등 첨단 멀티미디어 기기를 갖춘 ‘IT발전소 50호점’을 개소했다.

개관식에는 LG디스플레이 손영준 홍보대외협력담당(상무)을 비롯한 임직원과 박종운 영천시의회 의장, 박영환 경상북도의원, 한국아동복지협회 신정찬 회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LG디스플레이가 한국아동복지협회와 협업해 진행중인 IT발전소 조성사업은 소외계층 아이들의 디지털 정보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사업이다. 최신 IT 기기를 갖춘 학습장 구축은 물론 멀티미디어 교육 및 유지보수 지원 등 디지털 학습에 적합한 환경을 제공해 준다.

영천희망원의 IT발전소 50호점에는 24인치 일체형 PC 12대와 55인치 TV 및 프린터, 빔프로젝터 등을 갖췄고, 책걸상 및 수납장 등 최적의 학습환경이 제공된다.

LG디스플레이는 일회성 기부에 그치지 않고, 그 동안 지원한 시설들 중 기기가 노후화된 곳들은 PC를 교체해 주거나 업그레이드 하는 등 유지관리에도 지속적으로 힘쓰고 있다. 올해에는 경상북도에 위치한 ‘베다니 성화원’ 3호점과 ‘실로암육아원’ 4호점 등 3개소를 대상으로 기능보강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의 이 같은 노력으로 최근 3년 동안 IT발전소가 설치된 보육시설을 거쳐간 인원 450여명 중 70% 가량이 컴퓨터 활용능력 등의 자격증을 취득했다.

손영준 상무는 "어려운 환경에 처해있는 아동과 청소년들이 IT발전소를 통해 더 넓은 세상과 공감하고 소통하며, 미래에 대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