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KT자료] 베이블레이드1

(사진=KT)


[에너지경제신문 이수일 기자] KT(회장 황창규)는 올레 tv 10주년을 기념해 국내 완구 대전인 ‘베이블레이드 버스트 월드 챔피언십’을 공식 후원하고 오는 12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한국대표 선발전에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3회를 맞는 베이블레이드 월드 챔피언십은 글로벌 완구 콘텐츠 전문기업 영실업이 개최한다. 작년 대회에는 2만 명이 운집했다.

한국대표 선발전은 11월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월드 챔피언십에 참가할 한국 대표를 선발하는 자리다. 사전 참가 신청 당시 5초 만에 마감됐다.

KT는 이번 행사의 공식 후원사로서 행사장에 ‘올레 tv 10주년 홍보존’을 마련해 참가 선수와 부모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부대 행사를 운영한다. 모든 선수에게 참가 인증서를 수여하고 사전 접수한 400명에게는 인증 메달과 올레 tv VOD(주문형비디오) 쿠폰을 추가 제공한다.

온 가족이 참여하는 ‘O/X’퀴즈’ 등 행사와 올레 tv 10주년 포토존 SNS 인증샷 업로드 이벤트도 진행한다.

KT 강인식 미디어콘텐츠사업담당(상무)은 "베이블레이드 한국 대표 선발전 외에 앞으로도 아이와 부모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 행사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