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태양광발전 사업을 통한 소득사업과 일자리 창출 연계

캡처

(사진=해남군)


[에너지경제신문 이현정 기자] 해남군이 마을기업형 에너지자립마을 조성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수요조사를 실시한다.

해남군에서 올해 처음 실시되는 마을기업형 에너지자립마을 조성 사업은 태양광발전 사업을 통한 소득사업과 일자리 창출을 연계해 마을 소득을 만들어내는 모델을 개발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마을조합 법인을 결성해 100kW급 태양광을 설치 및 운영하게 되며 개소당 도비 4000만원이 지원된다.

시범사업을 신청하고자 하는 마을은 반드시 5인 이상의 마을조합 법인을 결성하고, 개발행위 및 전력계통 연계가능 여부 등 사전입지를 확인한 후 신청해야 한다. 오는 8월 24일까지 신청가능하며 해남군청 지역개발과 에너지자원팀이나 읍면 사무소로 신청하면 된다. 전라남도의 서류심사 및 현장확인을 거쳐 총 10개소를 선정하게 된다.

해남군 관계자는 "주민참여형 발전사업 추진으로 농가소득 증대와 마을기업 육성으로 지속가능한 공동체 유지 및 일자리 창출 효과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많은 마을기업의 신청을 당부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