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LS용산타워로 오렌지카드 회원 및 가족 5천여 명 초대
호텔 숙박, 영화 관람, 스파 등 다양한 행사 개최 예정

E1은

E1은 10월 6일 고객 사은행사인 ‘2018 역시 오카! 패밀리데이’를 개최한다.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친환경 LPG 전문기업 E1(대표이사 구자용 회장)이 자사 멤버십인 오렌지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2018 역시 오카! 패밀리데이’를 10월 6일 용산에서 개최한다.

올해 두 번째로 진행되는 행사는 회원 및 가족 5000여 명을 초청해 LS용산타워 인근 제휴사에서 진행된다.

‘패밀리 세일’은 10월 6~7일 양일간 LS용산타워 내 프로스펙스와 몽벨 직영·상설 매장에서 진행한다. 오렌지카드 회원은 카드를 소지하거나 앱을 내려 받아 매장에 방문하면 해당 브랜드의 제품을 할인된 회원 특별가에 구매할 수 있다.

용산 아이파크 몰에서는 CGV 용산과 대형 키즈카페 및 드래곤힐 스파에 4000여 명을 초청한다. 우수 회원에게는 당일 예정된 여의도 불꽃 축제를 즐길 수 있는 드래곤시티 호텔 객실도 제공한다.

행사에 초대된 고객에게는 당일 부대 행사로 진행되는 푸트트럭 이용권, 패밀리 세일 상품권 등 푸짐한 패밀리 패키지가 제공된다. 김연아와의 만남, 공연 관람 및 회원 라운지 이용 등 다양한 부대 행사에도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한다.

참여를 원하는 E1 오렌지카드 회원은 19일까지 오렌지카드 홈페이지나 앱을 통해 응모 가능하다. 당첨되지 않았더라도 당일 오렌지카드 지참 시 푸드트럭, 공연, 패밀리 세일 등 부대 행사에 참여할 수 있다.

E1 관계자는 "LPG 차량의 주요 고객인 택시, 자영업자, 직장인 등에게 바쁜 일상 속에서 가족과 함께하는 특별한 시간을 선물하기 위해 본 행사를 마련했다"며, "행사에 오셔서 가족과 함께 가을날의 소중한 추억을 만드셨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한편 E1은 모델 김연아와 임원희가 출연한 코믹 수사극 형식의 ‘오카 반장’ 광고 캠페인을 공개하였으며, 간편 결제 시스템인 ‘오카 스마트 페이’ 등 신규 서비스 런칭을 통해 LPG 특화 멤버십인 오렌지카드 마케팅에 힘을 쏟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