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AP/연합)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사랑에 빠졌다"며 돈독한 관계를 과시했다.

CNN방송, 더힐 등 미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웨스트버지니아 주에서 열린 공화당원 대상 정치유세 연설에서 "나는 (과거에) 거칠게 나갔고, 그(김정은 위원장)도 마찬가지였다"며 "우리는 주거니 받거니 했다. 그리고 사랑에 빠져들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은 북한과 훌륭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도 강조했다.

이어 "그는 나에게 아름다운 편지들을 썼다. 멋진 편지들이었다. 우리는 사랑에 빠졌다"고 거듭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의 편지를 언론에 공개하는 것이 대통령으로서 적절치 않다는 언론의 비판을 언급하며 "나는 아무것도 포기하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