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정희순 기자] 한국무역협회가 강남구청과 함께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K-메디&뷰티 프리미엄 로드쇼’를 개최했다. 9일부터 시작된 이번 행사는 오는 10일까지 이틀 간 치러진다.

9일에는 우리 의료기술의 우수성을 알리는 세미나가 현지 쉐라톤 호텔에서 열렸다. 해당 세미나에서는 강남구 소재 15개 의료기관들과 인도네시아 경제단체, 의료 관련 협·단체, 여행자협회, 모델에이전시, 금융권 담당자 등의 비즈니스 상담회가 동시에 진행됐다. 이날 세미나에는 인도네시아 전역에 약 500여 개의 드럭스토어 체인을 보유한 키미아 파마(Kimia Farma), 메디컬투어 1위 여행사 PT. HIS Travel 등 현지 기업 50개사가 참가했다. 특히 이미용 제품 제조업체인 ‘모담코리아’는 이날 현지 바이어와 50만 달러 규모의 현장 수출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10일에는 현지 리츠칼튼 호텔에서 미디어를 초청한 행사가 개최된다. 강남구가 올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글로벌 무료 나눔 의료’ 정책을 소개하고, 선천성 구순구개열 기형 장애를 가진 인도네시아 청년의 무상치료 사례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지난달 28일 술라웨시에서 발생한 지진과 쓰나미의 여파로 고통 받고 있는 해당 지역 거주민을 대상으로한 무료 나눔의료 확대 계획도 발표할 예정이다.

무역협회 조학희 국제사업본부장은 "2400여 개 의료기관을 보유한 강남구는 인력, 장비 등 고급 인프라를 기반으로 의료·헬스케어 등 서비스산업 해외진출에 앞장서고 있다"며 "무역협회도 한국 서비스산업이 해외에서 더욱 약진할 수 있도록 마케팅 지원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2018-10-09 K-메디 뷰티 프리미엄 로드쇼 s-4
로드쇼에 참가한 강남구 소재 의료기관과 인도네시아 경제단체, 의료단체 등이 비즈니스 상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무협)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